닫기
퀵바


표지

독점 흐린 하늘이 아름다운 이유...

웹소설 > 작가연재 > 일반소설

완결

채호월
작품등록일 :
2018.01.02 21:40
최근연재일 :
2018.01.02 21:49
연재수 :
1 회
조회수 :
274
추천수 :
3
글자수 :
1,667

햇볕이 쨍쨍 내리쬐는 맑은 하늘은 너무 뜨거워서 그 아래에서는 조금만 있어도 푹 하고 시들어버릴 것 같아요. 그렇게 여름 내내 잎사귀에서 녹색이 녹아 주룩주룩 흘러내릴 때쯤, 가을이 다가오며 나에게 살며시 속삭인답니다. '이제 좀 쉬어도 돼….'라고요. 그렇지만 난 그렇게 쉽사리 속을 만큼 바보가 아니니 혀를 빼꼼 한번 내밀고는 말하죠. '아무리 그래도 난 아직 흐린 하늘이 좋아'라고.


흐린 하늘이 아름다운 이유 v3.0 연재란
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
공지 완결 공지 18.03.08 28 0 -
1 프롤로그 +1 18.01.02 103 0 3쪽

구독자 통계

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.
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,
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
전달될 수 있습니다.

신고

'채호월' 작가를 후원합니다!

  • 보유 골드: 0 G
@genre @title
> @subject @time